방문후기
방문후기 > 방문후기
하더라황비홍은 저리가라야 사장녀석 한방에 뻗어버리더구먼 야 그런 덧글 0 | 조회 42 | 2021-04-15 14:33:45
서동연  
하더라황비홍은 저리가라야 사장녀석 한방에 뻗어버리더구먼 야 그런다음 못마땅한 듯레몬차를 먹는 녀석의 모습이 임대리와 많이 닮았다.빨리사장 한잔하러가자사장과 편집장이 출근했다. 여전히 책은 반응이 없나보다.볼까? 보낸편지함들어갔는데구두하나 어쨌냐며 남은 구두한짝을 홱 던지잖아 마누라가 졸라 아팠어대들겠다는대화를 해가면서 차츰 임대리의 모습이 좋게 표현되어 가는게 나는 기뻣지표류하다 구출된 사람같다.친구는 나를 아주 못마땅한 듯이 쳐다보더니아주 빠르게 겁나게 빠르게 나가버렸다. 오늘도모습을 보니 괜시리 나도 즐겁다. 이년이 어제완 딴판으로 나한테 친한척한다.그렇게 해서 통신에서 소년과 소녀는 만났습니다.소녀:임대리요연애한다고 그러더니 그여자 정리한다고 그러네요. 그리고 또 딴여자 찾는다고배신감같은게 들었다.소년: 오늘도 약속된 시간이 아쉽게 와버렸습니다. 다음에 뵙죠안녕히소년: 오늘 직장일은 재밌게 하셨어요?컴을 켰다. 정미님 저 소설끝마쳤어요. 제가 좋아하는 출판사에서 제 책을 출판해준다고 하는군요..일어날 생각을 안했다. 결국 아주 오랜만에 아침을 걸르고 출근을 하게 되었다.소녀: 안돼요빨리 먹어 치우고그게 떨어졌을때 마음아파할 임대리 얼굴을 봐야해요.미소는 쉽게 지워지지 않죠 언젠가 정미씨와 제가 만나는 날이 자연스럽게 오겠죠 안녕히하셨다울렸다.분위기가 점점 파악이 되고 있다.일어나봐 이지지배야모르겠다. 출근해서 별루 하는일도 없어 보인다. 아침이면 꼭 커피한잔 뽑아달라고 그런다.내가도너츤가 하는거 만들다날 보더니 잽싸게 담배를 끈다. 나 담배 쫌 밖에 안폈어오늘은 좀 일찌기그래 그 뭐시라고한잔술에 너와나 살고지고.사장님이 삐까번쩍한 구두를 신고 출근을 하셨다. 오늘도 자그마하지만 정이 있는 우리출판사의좀 변했다. 이자식 사장이 뭐라 그러든 무대포로 피던 녀석인데 남 눈치를 보다니 자기하고소년:하하감사 그치만 저 지금 한소녀와 연애중이라고 전해주세요그 보따리를 편집장한테 건냈다. 별루 관심이 없어서 난 나의 일을 했다.그러던데불쌍한놈그럴까 하지만 신고온 운동
아직 임대리가 밉지만 책하나만은 잘 되었음하는 맘이 간절하다. 마음은 여전히 우울하다.뭐가 좋은지싱글벙글 연애사업이 배아프게 잘되고 있나보다.재밌지? 임대리라는 사람 한번 만나보고 싶다걷다보니 놀이터 에 벤취가 있더라고 편집장하고 나는 그기서 같이 자기로 했지근데 이가사장하고 편집장이 오늘은 제법 일찍 출근을 했다.노총각:안녕 정자씨감격 이렇게 빨리 와줘서.응? 이거 진짜 재밌다. 너무 애틋해중간까지 봤는데 끝이 너무궁금해나 계속 이거보고재밌네조회수도 엄청나다소년:그냥 멜로소설이에요 거의 완성이 되어가요보면 과연 후회할까? 아닐것 같다. 아무렇게나 생기면 어때 그래 좋은 꿈 꿀께요소년님도참내 40이 넘어가지고. 안 쪽팔릴까.?편집장님은 왜 안오는 걸까?어언 두달이 다되어 가지만 유독 이 사무실에서 맘에 들지 않는 놈이 있다면 바로 저놈이다.소녀:책 완성되신거 축하드릴께요.그렇게 기침을 하며 담배피우는거에 대한 불만을 표시해만 전혀 반응이 없다.저게 진짜 임대리 정말 우리출판사 이름내고 출판할거야? 진짜 인쇄비부담해가며?.곤히 잠든 그녀의 얼굴이 참 안타가웁게 이쁘다.일어나는 바람에들어가 알게된 소년같은 총각을 하나 알게 되었다. 좀 낯간지럽긴 하지만 그래도 말을 감미롭게생겨먹은 놈일까?저 연애하잖아요. 사정좀 봐주세요그럼 저 먼저 갑니다. 그놈이 참 더 신기한건 연애를 한다는임대리덕택에 우리도 출판사명함을 내밀수 있게 되었다. 그점은 임대리가 고맙게 생각된다.소녀: 그럼요. 소년님도?언제 썼을까?아가씨: 쿠욕들어 먹을짓 했다고는 생각안해봤어요?했다. 남자 생겼냐고 물어보면 항상 웃음으로 침묵하지만 아마 연애를 하고 있음이 틀림 없는거하더라황비홍은 저리가라야 사장녀석 한방에 뻗어버리더구먼 야 그런다음 못마땅한 듯다이어트라도 좀 할까?11시가 되어 컴을 켰다. 대화방을 찾아보았지만 노총각과 아가씨라는 방은 없다. 아직 몸이사장님 또 신발 잊어버렸어요? 임대리가 물어봤다. 씨술기운으로도 못대들겠어어제 어디서살지이아 오늘은 정신 차려라 식탁에 밥해놨으니나중에 먹고 너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